양방향 거래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6월 16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

한전(사장 정승일)은 최근 전력연구원에서 우수기술 이전을 통한 전력산업 관련 기업들과의 동반성장을 위한 ‘양방향 기술거래 장터’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전과 기술보증기금, 충북충남 테크노파크가 공동으로 주최한 최초의 양방향 기술거래의 장으로서, 전력산업을 이끄는 기업과 기술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전력산업 미래 발전을 위한 소통의 장이 되었다.

전국 100여개의 전력·에너지 분야 중소기업이 참가하여 기술이전 25건, Buy R&D 20건, 산업부 주관 기술 무상나눔사업 211건 등을 소개했다.

이번 전시회를 통하여 기술거래 12건, 약 8억원의 기술이전 실적을 달성했고, Buy R&D 3건 계약이 진행중이다.

Buy R&D는 오픈이노베이션의 핵심으로 기술 실시권 구매, 기업 인수 합병을 통해 기술을 획득하는 방식으로 시제품, 상용품 등을 구매한 후 추가 기술 개발을 하거나 Customizing하는 방식이다.

한전의 기술을 기업에 단순 이전하는 단방향 형태에서 벗어나 한전이 필요로 하는 우수기술을 도입하는 Buy 양방향 거래 R&D를 추가하였으며, 중소기업들이 무상으로 특허를 양도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산업통상자원부-한국전력공사 기술나눔에 참여하는 방법 등을 소개했다.

김태균 기술기획처장은 “한전 최초의 한전-기업간 양방향 기술거래 장터의 성공적인 개최를 발판으로 올해 11월에 개최하는 글로벌에너지엑스포(BIXPO)에서는 더 많은 우수 중소기업이 한전 및 해외 기업과 기술거래를 할 수 있는 글로벌 장터로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전 대표 우수기술(25건)은 △3상 동축 초전도 케이블 구조, EBG형 종단접속함 및 접속부 온도 구배 균일화 기술의 초전도 케이블 △배전망의 전압관리, 분산전원연계, 보호계전 정정 등이 가능한 운영시스템 기술인 DMS 및 DERMS 솔루션 △배전자동화시스템 무선통신과 단말장치 관리기술인 e-IoT 사물인터넷 및 e-WSN 무선통신 △태양광의 입지분석, 운영 및 유지보수 등의 전주기 기술인 농업공존형 태양광 △200kW 풍력 타워 설치 장비 및 설계도, 성능보고서, 운전실적 등이 포함된 저풍속 중형 풍력발전 시스템 등이다.

또 기업 우수기술 Buy R&D(16건)는 △HVDC 디지털트윈 및 제주 #3 공정관리 솔루션(IdentiQ) △분산전원 보안접속을 위한 VPP 관제 보안설비 △LTE기반 IoT 장치의 초기 등록, 업데이트 및 상태감시 등이 가능한 원격 운영 관리 시스템 △다양한 계통고장을 실시간으로 모의 가능한 계통 외란 모의 시스템 △초대형 크레인 임차 없이 풍력발전기 주요 부품 현장 교체 가능한 나셀거치 크레인 장비 등 △고 열전도성 유동측용 수성가스전환 촉매 조성물 및 이를 포함하는 수성가스전환 촉매 △전력 사용량 원격 검침 시스템 및 양방향 거래 방법, 전력구 내부표면 열화검사장치 및 전력구 내부표면 열화검사 방법 △무인항공기의 영상취득장치 및 방법, 단방향 네트워크 인터페이스 장치 및 그 방법 △해저케이블의 고장점 탐지 시스템, 해저케이블의 고장점 탐지 장치 및 해저케이블의 고장점 탐지 방법 △분로리액터, 그를 포함하는 선로 시스템 및 분로리액터 제어 방법 △선로 전압 측정 시스템, 선로 전압 측정장치 및 전압 측정 방법 △스마트 배전 운영시스템의 보호기기 자동정정 장치 및 방법 등이다.

사진 한전은 전력연구원에서 우수기술 이전을 통한 전력산업 관련 기업들과의 동반성장을 위한 ‘양방향 기술거래 장터’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사진 한전은 전력연구원에서 우수기술 이전을 통한 전력산업 관련 기업들과의 동반성장을 위한 ‘양방향 기술거래 장터’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Daum 블로그

소규모 신재생 사업자의 REC 판매가 더욱 쉬워진다!REC 거래방식을 양방향(실시간)으로 개선

소규모 신재생 사업자의 REC 판매가 더욱 쉬워진다!REC 거래방식을 양방향(실시간)으로 개선

소규모 신재생 사업자의 REC 판매가 더욱 쉬워진다 !REC 거래방식을 양방향 ( 실시간 ) 으로 개선

담당부서신재생에너지과 등록일 양방향 거래 2017-03-28

소규모 신재생 사업자의 REC 판매가 더욱 쉬워진다!
- REC 거래방식을 양방향(실시간)으로 개선 -
- 대금결제 소요기간도 14일에서 2일로 대폭 단축 -

□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주형환)는 3월 28일(화) 한국전력거래소에서 신재생에너지공급인증서(REC) 거래 활성화를 위한 “양방향 신재생공급인증서(REC) 현물시장 개장식”을 개최하고,

ㅇ 신재생공급인증서(REC) 거래와 대금 결제방식에 있어 참여자 편의성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킨 ‘양방향 신재생공급인증서(REC) 거래시스템’을 본격 가동했다.

ㅇ 일시․장소 : ’17. 3. 28(목) 14:00~15:00, 한국전력거래소 특수동 DTS실
ㅇ 참석 : 산업부 에너지자원정책관, 전력거래소이사장 등 30여명

□ 신재생공급인증서(REC) 거래시장은 ‘계약시장’과 ‘현물시장’으로 구분하는데,

* ‘16년 이행실적 대비 비중(%): 자체건설 46%, 계약시장 39%, 현물시장 15%

ㅇ 계약시장은 자체계약 또는 경쟁입찰의 방식으로 신재생 사업자와 공급의무자가 향후 20년간(장기) 발급할 신재생공급인증서(REC)를 거래한다.

ㅇ 현물시장은 싱가폴 석유 스팟시장처럼 장기계약 외에 단기적으로 양방향 거래 신재생공급인증서(REC) 거래가 필요한 신재생 사업자와 공급의무자를 위해 개설(주관: 한국전력거래소)되는 시장이다. (참고2)

□ 양방향 거래 양방향 거래 그간 현물시장 거래방식은 신재생 사업자들이 먼저 매물을 등록하면 공급의무자가 필요한 매물에 입찰하는 단방향 입찰(예: 미술품 경매)방식으로, 낙찰 이후에는 당사자간 직접 계약을 체결했다.

□ 그래서 매물을 먼저 등록하는 신재생 사업자 입장에서는 실시간 시장상황에 따라 매도가격을 조정해 대응하는 것이 불가능하고,

ㅇ 낙찰이 되더라도 중개기관을 거치지 않고 당사자간 직접 계약을 체결하기 때문에 절차가 복잡하고 필요한 서류가 많아 대금결제에 장기간이 소요(양방향 거래 평균 14일) 됐다.

ㅇ 이로 인해 저가로 매물을 등록함에도 불구하고 공급의무자들이 소량의 신재생공급인증서(REC) 구입을 기피*해 소규모 사업자에게 불리했다.

* ‘15년 현물시장 매물 체결률 : (100kW이상) 42.3% (100kW미만) 28.8%

□ 새로 도입한 ‘양방향 신재생공급인증서(REC) 거래시스템’은 주식시장처럼 참여자가 거래상황을 보아가며, 실시간으로 매물을 등록(주문)할 수 있어,

ㅇ 소규모 신재생 사업자들이 보유한 소량의 신재생공급인증서(REC)도 매도/매수가격이 일치하면 즉시 거래되어, 신재생공급인증서 판매가 지금보다 훨씬 쉬워진다.

153,000
➁200●
[1] ➁-➃ : 153,000원 200
[2] ①-➄ : 150,000원 100
[3] ➂-➄ : 149,000원 100
➄ 주문 중 100 REC 미체결

□ 또한, 대금 결제절차를 중개기관(전력거래소)이 대행함에 따라, 각종 서류작업이 간소화되고, 대금지급기간이 단축(14→2일)되어

ㅇ 참여자 편의성이 증대되는 한편, 소규모 사업자 신재생공급인증서(REC) 판매 및 유동성 확보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다수와 직접거래
신재생사업자
(약 4,000여개)

KPX와 거래
신재생사업자
(약 4,000여개)

□ 개장식에 참석한 장영진 산업부 에너지자원정책관은,

ㅇ “이번에 도입한 양방향 거래시스템은 신재생공급인증서(REC) 거래 활성화를 위해 소규모 신재생 사업자뿐만 아니라 모든 시장참여자가 원하던 제도 개선”이라면서,

ㅇ 산업부는 “앞으로도 신재생 보급 확대를 위해 시장이 원하는 제도 개선은 무엇이든 적극 추진해 양방향 거래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참고 자료]
1. 양방향 REC 현물시장 개장식 개요 2. REC 거래시장 유형개요
3. REC 현물시장 개선 주요내용

양방향 REC 현물시장 개장식

ㅇ 현행 단방향 거래방식은 개찰이후 매도가격 및 물량 조정이 불가능하여 양방향 거래 거래활성화가 제약되고 낙찰 후 대금결제에도 장시간(14일) 소요

⇨ 양방향 REC 거래 시스템을 도입해, REC를 실시간으로 거래하고, 정산/결제기간도 2일로 대폭 단축하여 소규모 REC 거래 활성화

ㅇ (일시․장소) ’17. 3. 28(목) 14:00~15:00, 한국전력거래소

ㅇ (참석)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자원정책관, 한국전력거래소 이사장, 신재생공급의무자 관계자 등 30명

시 간
내 용
비 고
13:50~13:54
4분
개회선언 및 내빈 소개
사회자
13:54~13:59
5분
인사말씀 (산업부→전력거래소)

13:59~14:00
1분
개장 카운팅 (개장 10초전 시작)
전체
14:00~14:05
5분
케잌 컷팅
주요 내빈
14:05~14:15
10분
경과 보고
전력거래소
14:15~14:40
25분
자유 토론
참석자
14:40~14:50
10분
중앙전력관제센터 관람

REC 현물시장 개선 주요내용

․최고가 경매방식
․정보비대칭, 재응찰불가

․실시간 매도·매수 주문(주식시장)
․가격정보공개, 재응찰가능
사 례
고미술 경매시장 등
증권시장
개설주기
주 1회
주 2회
개설시간
10~16시 (6시간)
화, 목 (10~16시)
가격제한
없음
±30% 상·하한 양방향 거래 설정
입찰
ㅇ 일방성(매수자 선택입찰)
매도자의 경우 매수자의 입찰 의향 정보를 사전에 파악할 수 없어 매도 주문시 합리적 가격에 의한 매물 등록이 불가
* 고가 매도주문이 저가에 우선하여 체결가능 (가격 왜곡 발생)
ㅇ 매도자·매수자 동시 입찰
매도·매수자 입찰 정보의 실시간 공개로 쌍방간 합리적 가격에 의한 입찰 제시 가능
* 저가 매도주문 우선으로 거래체결
(합리적인 시장가격 형성, 가격 안정화)
정산·결제
ㅇ 거래당사자 실시
당사자간 직접 실시로 인한 행정업무 부담 및 대급지급 소요일수 증가 (평균14일)
ㅇ 거래소를 통한 지급
불필요한 행정업무 및 대급지급 소요일수 감소 (평균 2일)
세금계산서
매도자가 수작업 발행
거래시스템을 통한 자동 발행
대금결제
매수자가 매도자에 입금
(’15년 거래금액 : 1,780억원)
양방향 거래시스템 및 결제은행을 통한 자동결제(송금)
소량주문
유․불리
행정소요 부담으로 소규모 사업자의 소량매물 불리
* 체결율 : 100kW이상(42.3%),
100kW미만(28.8%)
매물 규모에 관계없이 가격우선으로 등록된 순서에 따라 자동체결

양방향 거래

뉴델리 27.6℃

도쿄 25.5℃

베이징 22.3℃

자카르타 27℃

이전기사

다음기사

한전, 양방향 기술거래 장터 열었다…민간기업과 기술교류

8일 한전은 전력 관련 민간 기업과 우수 기술을 주고 받으며 동반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양방향 기술거래 장터’를 전력연구원에서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기술거래 장터에는 전국 100여개의 전력·에너지 분야 중소기업이 참가해 기술 이전 25건, Buy R&D 20건, 산업부 주관 기술 무상나눔사업 211건 등을 소개했다.

Buy R&D는 시제품이나 상용품 등을 구매한 뒤 추가 기술 개발을 진행하거나 커스터마이징(맞춤 제작)하는 방식을 말한다.

한전은 기술을 민간 기업에 단순 이전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한전이 필요로 하는 민간 기업의 우수 기술도 적극적으로 도입할 수 있도록 Buy R&D 방식을 추가했다고 설명했다.

한전은 이번 행사를 통해 기술 거래 12건 등 약 8억원의 기술 이전 실적을 달성했으며 Buy R&D 계약도 3건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김태균 한전 기술기획처장은 “한전의 첫 양방향 기술거래 장터의 성공적인 개최를 발판 삼아 오는 11월 개최하는 ‘글로벌에너지엑스포(BIXPO)’를 더 많은 우수 중소기업이 한전 및 해외 기업과 기술거래를 할 수 있는 글로벌 장터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장예림 기자 [email protected]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Search result for "비트코인코인【카톡 tthw34】마진 양방향 매매 | 바이낸스 선물거래 방법✽블록체인"

OpenRice Pay

OpenRice, the most popular dining guide in Hong Kong which has expanded to various Asian regions, provides you with comprehensive dining information, restaurant reviews and ratings. You can easily search and enjoy the best restaurants and local cuisines by using our services of online table booking, vouchers, remote queuing, take away and food 양방향 거래 delivery with just a few clicks! © 2021 Openrice Group Inc. All Rights Reserved.

We 양방향 거래 양방향 거래 don't support Internet Explorer 10 or lower version, please upgrade or switch to other 양방향 거래 browser: FireFox 45.0 or Chrome 48.0 or above.

This website uses cookies to improve your website experience. By continuing to browse, you are agreeing to our use of cookies and Privacy Policy .

PDF 지면보기

위로가기 버튼

[아시아타임즈=정상명 기자] 한국전력은 전력연구원에서 우수기술 이전을 통한 전력산업 관련 기업들과의 동반성장을 위한 '양방향 기술거래 장터'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image

한전 본사 (사진=한국전력)

한전과 기술보증기금, 충북충남 테크노파크가 공동으로 주최한 최초의 양방향 기술거래의 장으로서, 전력산업을 이끄는 기업과 기술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전력산업 미래 발전을 위한 소통의 장이다.

전국 100여개의 전력·에너지 분야 중소기업이 참가하여 기술이전 25건, Buy R&D 20건, 산업부 주관 기술 무상나눔사업 211건 등을 소개했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기술거래 12건, 양방향 거래 양방향 거래 약 8억원의 기술이전 실적을 달성했고, Buy R&D 3건 계약이 진행 중이다.

한전의 기술을 기업에 단순 이전하는 단방향 형태에서 벗어나 한전이 필요로 하는 우수기술을 도입하는 Buy R&D를 추가했으며, 중소기업들이 무상으로 특허를 양도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산업부-한전 기술나눔에 참여하는 방법 등을 소개했다.

김태균 한전 기술기획처장은 "한전 최초의 한전-기업간 양방향 기술거래 장터의 성공적인 개최를 발판으로 오는 11월에 개최하는 글로벌에너지엑스포(BIXPO)에서는 더 많은 우수 중소기업이 한전 및 해외 기업과 기술거래를 할 수 있는 글로벌 장터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